지명유래

압동1리

주소봉화군 물야면 압동1리
상세내용

지   명 : 압작골 압동
사골 서쪽에 약 2km 떨어진 마을로 지금으로부터 500여년전 창원황씨가 이 마을을 개척하였다. 동리형국이 오리처럼 생겼다고 하여 압작골 또는 압동이라고 부르며 1914년 군면 폐합에 따라 조양과 사곡 마을을 병합하여 압동리라 부른다. 지금부터 약 500년전 창원황씨가 이 마을을 개척할 당시 마을 앞에 큰 쏘가 있었다고 하며 그 쏘에 오리가 많이 모여 살았다고 하여 압작골이라고 하였으며 약 120년 전에 마을 명칭이 천박하다 하여 압동이라 개칭 현재에 이르고 있다. 약 120년 전 쏘에 자꾸만 사람이 빠져 죽음으로서 동리에 연로한 분들이 모여 의논 끝에 쏘를 메우기를 결의하여 쏘를 메우고 부터 오리가 없어 졌다고 전한다. 압동1리 전체를 압작골이라고 부른다.

목록

본 페이지의 관리부서는 문화관광과 문화재팀 (☎ 054-679-6331)입니다. 최종수정일 : 2016.11.15

페이지만족도

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성에 만족하시나요?